의학

리뷰 네비게이션

의학

본문내용

목록

제목

정보>의학>코로나 예방접종 상반기 목표 달성 청신호 | 의학

  • 미투데이
  • 싸이월드 공감
  • 네이버
  • 구글

관리자 | 조회 170 | 2021-05-29 09:12

본문 내용

오늘 17시까지 520만 명 1차 접종, 국민 10% 접종 달성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단장: 정은경 청장)은 오늘 17시 기준으로 전 국민 10%를 초과하는 520.4만 명이 코로나19 1차 예방접종을 받았다고 밝혔다. 나와 우리 모두의 건강을 향한 집단 면역으로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설 것으로 기대된다.

 

 

오늘(5월 28일) 17시 기준으로 총 57.3만 명이 예방접종을 하였으며, 이 중 1차 접종은 51.3만 명, 2차 접종은 5.9만 명이다. 전국의 지정 병·의원(위탁의료기관, 1만3천여개소)에서 65세 이상 접종을 시작한 지 이틀 만에 100만 명 이상 접종하였다. 접종률 증가와 함께 이를 뒷받침 할 백신 도입도 차질없이 진행 중이며, 현 추세대로 차질없이 접종 진행하여 6월말까지 1,300만명 접종 목표 달성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한미 정상회담에서 미국이 공여하기로 한 백신 물량도 양국 협의 완료 후 빠른 시일 내 국내에 추가 도입될 예정이며, 이에 따라 6월 접종 대상도 계획보다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전 국민 10% 예방접종 달성은 코로나19로부터 우리 국민의 보호막이 한층 두터워진 것을 의미하며 특히 고령층에서는 이를 입증하듯 중증화율 모두 지속적으로 감소 추세이다. (75세 이상 중증화율) 18주(17.79%) → 19주(12.95%) → 20주(12.25%) → 21주(9.66%)

 

해외사례에서도 1회 이상 예방 접종률이 약 50% 이상인 이스라엘, 영국, 미국에서 확진자 발생이 뚜렷한 감소세가 지속되고 있다. 이를 통해서 우리나라도 예방접종률이 지속적으로 높아지면 중증화율 감소와 더불어 확진자 발생 수도 감소하게 되는 집단 면역의 효과가 함께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

 

추진단은 60세 이상 예방접종 효과를 분석(5월 17일 0시 기준)한 결과 1회 접종 후 2주가 경과 한 경우 감염 예방효과는 89.5%이며, 예방접종 이후 확진이 되더라도 사망한 사례는 현재까지 없었다. 또한 가족 내 2차 전파 예방효과도 약 절반가량인 45.2%로 분석되어 60세 이상 고연령대가 최우선으로 예방접종을 받아야 함이 확인되었다.

 

정부는 예방접종의 이러한 효과를 고려해서 1차 이상의 예방접종을 받은 분들의 가족 모임과 노인복지시설 운영 제한을 6월 1일부터 완화하기로 하였다. 1차 접종을 완료한 사람의 경우 가족 모임 제한 인원 산정(현재 8인)에서 제외된다. 조부모 2인이 백신을 접종한 경우, 조부모 외 딸, 아들, 사위, 며느리, 손주 4인 등 총 10인까지 생일(예: 환갑, 돌잔치 등) 모임 등이 가능해지고 다가올 추석 연휴(9월) 등에 가족 모임도 가능해진다.

 

복지관과 경로당 등 노인복지시설에서 1차 접종자와 예방접종 완료자가 참여하는 프로그램 운영을 독려하고, 주요 공공시설 (국립공원, 국립자연휴양림 등)의 입장료·이용료 등을 할인·면제하거나 우선 이용권도 제공한다. 아울러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면회객과 입소자 중 어느 한쪽이라도 예방접종 완료자인 경우에는 대면(접촉)면회를 허용하여 모두의 일상 회복을 위해 예방접종을 받는 국민들의 참여를 적극 지원한다.

 

추진단은 60세 이상 어르신 대상 예방접종 사전 예약이 6월3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므로 원하시는 시간에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편하게 접종 받으실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동안 서둘러 예약하기를 당부했다.

 

출처 질병관리본부

 

  • 미투데이
  • 싸이월드 공감
  • 네이버
  • 구글
목록

리뷰 네비게이션